​[CES 2023] LG디스플레이, OLED 혁신기술 제품 선봬…주제는 '올웨이즈 온'

2023-01-03 10:00
메인 부스, 차량용 디스플레이 전용 부스 등 마련…OLED 기술 리더십 부각

LG디스플레이가 세계 최대 정보기술(IT) 전시회 CES 2023에서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혁신기술을 총망라해 선보인다.
 
LG디스플레이는 3일 미국 라스베이거스 컨벤션센터 노스홀과 웨스트홀에 메인 부스와 차량용 디스플레이 전용 부스를 각각 마련해 OLED 기술 리더십을 부각한다고 밝혔다.
 
메인 부스 전시 주제는 ‘올웨이즈 온(Always on)’이다. 다양한 고객의 사용 환경에 최적화한 디스플레이 기술을 선보인다는 뜻이다. 또 차량용 디스플레이 전용 부스 전시 주제는 ‘어드밴스드 모빌리티 라이프스타일(Advanced Mobility Lifestyle)’이다. 눈으로 보는 디스플레이와 귀로 듣는 사운드 기술에 이르는 모빌리티 혁신의 방향성을 제안한다는 의미가 담겼다.
 
먼저 수주형 사업 확대를 위해 중소형 OLED와 차량용 디스플레이 솔루션을 대거 공개한다. 중소형 폴더블 OLED 제품의 경우 디바이스 경계를 넘나들며 고객의 다양한 사용 환경 및 용도에 최적화할 수 있는 새로운 활용상을 소개한다.
 
17인치 폴더블 노트북용 OLED는 화면을 반으로 접었다 펼치면서 태블릿, 노트북, 휴대용 모니터 등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폼팩터 혁신 제품이다. 또 8인치 360도 폴더블 OLED는 단방향 폴딩보다 기술 난도가 높은 양방향 폴딩을 실현했다.
 
수주형 사업의 한 축이자 성장 동력으로 육성하고 있는 차량용 디스플레이 사업을 확대하기 위해 플라스틱 OLED(P-OLED) 및 저온다결정실리콘(LTPS) 액정표시장치(LCD) 기반의 초대형, 저전력, 초고휘도, 차별화 디자인을 구현한 다양한 디스플레이를 전시한다.
지 않는 등 친환경 측면에서도 우수하다.
 

노스홀 메인 부스에서는 신기술인 ‘메타(META) 테크놀로지’를 적용해 화질을 혁신한 3세대 OLED TV 패널을 발표할 예정이다. 현존 최대 OLED TV 패널인 초대형 97인치부터 77, 65, 45, 42, 27인치 OLED TV 패널과 초소형 0.42인치 올레도스(OLEDoS)까지 공개한다.
 
얇고 가벼운 OLED의 장점을 극대화해 이동성을 높인 신개념 무버블(Movable) 콘셉트 제품도 처음 선보인다. OLED 글로우(Glow)는 27인치 OLED 패널에 이동형 스탠드를 결합해 높이와 각도 조절, 터치가 가능한 사용자 맞춤형 콘셉트다.
 
이 밖에도 글로벌 고객을 대상으로 비즈니스 공감대를 형성할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며 LG디스플레이만의 차별적 기술 리더십을 제고하고, 잠재 고객을 발굴해 중장기 사업 성장을 도모한다는 계획이다.
 

LG디스플레이 직원이 8인치 360도 폴더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를 소개하는 모습 [사진=LG디스플레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