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대문구, 케냐 카카메가 주·엘도렛 시와 우호교류 의향서 교환

2024-06-11 19:21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7일 동대문구청에서 아프리카 케냐 우아신 기슈 주 엘도렛 시 대표단 환영식이 열렸다.

    카카메가 주는 케냐의 47개 주 중 두 번째로 규모가 큰 행정구역이자 열대 몬순 기후를 바탕으로 한 농업 생산이 발달된 도시이며, 엘도렛 시는 우아신 기슈 주정부의 수도로 대규모 곡물농업과 원예농업이 발달되었으며 케냐의 대표적인 제조 허브로 기능하고 있다.

    이날 의향서 교환은 동대문구 기획상황실에서 이필형 동대문구청장과 페르난데스 바라사 카카메가 주지사, 에릭 루토 상공회의소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 글자크기 설정

각 도시의 상호발전과 번영을 도모할 수 있는 교류 사업 추진 기대

ㅇㅇ
7일 동대문구청에서 아프리카 케냐 우아신 기슈 주 엘도렛 시 대표단 환영식이 열렸다. [사진=동대문구]
 
서울 동대문구(구청장 이필형)가 케냐 카카메가 주, 엘도렛 시와 우호교류 의향서를 교환했다고 10일 밝혔다.

케냐 대표단은 지난 4일부터 진행된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참석 차 방한한 가운데 지난 7일 동대문구와 우호를 다졌다. 
카카메가 주는 케냐의 47개 주 중 두 번째로 규모가 큰 행정구역이자 열대 몬순 기후를 바탕으로 한 농업 생산이 발달된 도시이며, 엘도렛 시는 우아신 기슈 주정부의 수도로 대규모 곡물농업과 원예농업이 발달되었으며 케냐의 대표적인 제조 허브로 기능하고 있다.
 
이날 의향서 교환은 동대문구 기획상황실에서 이필형 동대문구청장과 페르난데스 바라사 카카메가 주지사, 에릭 루토 상공회의소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카카메가 주를 대표하여 페르난데스 바라사 주지사가, 엘도렛 시를 대표하여 에릭 루토 회장이 각각 의향서에 서명했다.

의향서에는 △양 도시 간 행정, 경제, 문화관광, 교육 등 다양한 분야의 발전을 위한 협력 △민간 차원의 교류 확대를 위한 기반 마련 등의 내용이 담겼다.

서명식 이후 각 도시 대표자들은 추후 여건이 성숙되면 정식으로 우호교류 협약을 체결하기로 논의했다.

페르난데스 바라사 주지사는 "열대 우림 숲 보호와 탄소중립에 주력하는 카카메가와 동대문구는 공통점이 많다"며 "이번 우호협력은 양 도시 모두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에릭 루토 회장도 "양 도시 간 스마트 기술을 중심으로 한 인적 교류를 통해 긍정적인 효과를 낳을 수 있을 것"이라며 "지속적이고 활발한 교류를 이어가며 정식으로 우호협약을 체결할 날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이에 이 구청장은 "오늘의 인연을 바탕으로 동대문구와 카카메가 주, 그리고 엘도렛 시가 동반성장 할 수 있는 협력 관계를 구축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답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개의 댓글
0 / 300
  • 전라도분신자시살해홍ㅇ니구이나된ㆍ라

    공감/비공감
    공감:0
    비공감:0
  • @ 전라도장기를불상한체납자들에게받치고주거라여태체납자들등꼴쑤시며살앗자나

    공감/비공감
    공감:0
    비공감: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