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영국 경제사회 연구재단과 세미나 개최...한-영 프로젝트 성과 공유

2024-04-04 18:27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허지행 주택도시보증공사(HUG) 주택도시금융연구원장(왼쪽부터), 유병태 HUG 사장, 조영하 옥스퍼드 브룩스 대학 교수, 진미윤 한국주택학회 회장, 최종원 HUG 경영인프라혁신단장이 4일 HUG 부산 본사에서 진행된 '영국 경제사회 연구재단 한-영 프로젝트 성과 공유 세미나' 개회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HUG와 한국주택학회가 공동주최하고 한국주택학회, 주택금융위원회, 부동산개발금융위원회가 공동 주관한 이번 세미나는 2022년 '한-영 연구진 네트워킹 사업'으로 시작한 노인 친화적 주택·도시 구현 연구 프로젝트의 결과를 발표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이번 세미나에서 조영하 영국 옥스퍼드 브룩스 대학 교수와 이재송 HUG 연구위원은 인구 고령화와 주택·금융 정책에 대한 주제로 연구성과를 발표했다.

  • 글자크기 설정
허지행 주택도시보증공사(HUG) 주택도시금융연구원장(왼쪽부터), 유병태 HUG 사장, 조영하 옥스퍼드 브룩스 대학 교수, 진미윤 한국주택학회 회장, 최종원 HUG 경영인프라혁신단장이 4일 HUG 부산 본사에서 진행된 '영국 경제사회 연구재단 한-영 프로젝트 성과 공유 세미나' 개회식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HUG]

주택도시보증공사(HUG)는 영국 경제사회 연구재단과 한-영 프로젝트 성과 공유 세미나를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HUG와 한국주택학회가 공동주최하고 한국주택학회, 주택금융위원회, 부동산개발금융위원회가 공동 주관한 이번 세미나는 2022년 '한-영 연구진 네트워킹 사업'으로 시작한 노인 친화적 주택·도시 구현 연구 프로젝트의 결과를 발표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이번 세미나에서 조영하 영국 옥스퍼드 브룩스 대학 교수와 이재송 HUG 연구위원은 인구 고령화와 주택·금융 정책에 대한 주제로 연구성과를 발표했다.

조영하 교수는 '인구 고령화에 따른 방향'이라는 주제로 고령층을 대상으로 한 양국 간 주택금융 정책 비교를 통해 고령층 대상 공공 임대주택 공급과 주택 유지관리 지원 필요성을 강조하며, 심도있는 논의와 연구를 통해 한국에 적용가능한 방안을 모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재송 연구위원은 '고령층 주거 안정을 위한 한국의 역모기지 특성과 향후 과제'라는 주제로 자가 거주 노인들의 주거 안정과 노후 생활비 마련을 위해 역모기지 제도의 적극적 활용이 필요하다고 제언했다. 또 임대 거주의 경우 주거 안정을 위한 임대차보증금 담보부 연금화 방안이 더욱 연구될 필요가 있다고 주장했다.

허지행 HUG 주택도시금융연구원장은 "이번 세미나는 인구 고령화가 가속화되고 있는 최근 사회 변화에 발맞춰 연구성과를 공유하는 의미 있는 자리였다"며 "HUG는 앞으로도 해외 기관들과의 교류를 통해 상호 벤치마킹의 기회를 확대하고 주택금융 분야의 개선방안을 함께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