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서울 동작구에 열 번째 친환경 숲 조성한다

2024-04-04 11:06
  • * AI기술로 자동 요약된 내용입니다. 전체 맥락과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 전체를 보시길 권장합니다

    롯데홈쇼핑이 미세먼지 저감 등을 위한 친환경 활동에 앞장선다.

    롯데홈쇼핑은 미래 세대 아동들에게 유익한 학습공간과 안전한 쉼터를 제공하기 위해 인근 최대 유휴 부지를 보유한 서울강남초등학교에 친환경 학교숲을 조성하게 됐다.

    특히 숨;편한 포레스트 10호 조성을 기념해 기존 롯데홈쇼핑이 구축한 학교숲 중 최대 규모인 1500㎡ 공간에 미세먼지 저감 수종 약 3000그루를 심는다.

  • 글자크기 설정
[사진=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이 미세먼지 저감 등을 위한 친환경 활동에 앞장선다.

롯데홈쇼핑이 4일 서울 동작구에 위치한 서울강남초등학교에서 친환경 녹지공간 ‘숨;편한 포레스트’ 10호 조성을 위한 착공식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동규 롯데홈쇼핑 마케팅부문장, 정태용 환경재단 사무처장, 이화 서울강남초등학교 교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행사장을 둘러보고 서울강남초등학교 교목 소나무와 교화 개나리 등 식수를 심는 기념행사를 진행했다.

롯데홈쇼핑은 미래 세대 아동들에게 유익한 학습공간과 안전한 쉼터를 제공하기 위해 인근 최대 유휴 부지를 보유한 서울강남초등학교에 친환경 학교숲을 조성하게 됐다.

특히 숨;편한 포레스트 10호 조성을 기념해 기존 롯데홈쇼핑이 구축한 학교숲 중 최대 규모인 1500㎡ 공간에 미세먼지 저감 수종 약 3000그루를 심는다. 해당 공간은 6월 중 완공 예정으로 평일에는 학생 750여명의 생태학습 공간으로, 주말에는 시민들의 쉼터로 활용될 계획이다.

롯데홈쇼핑은 지난 2021년부터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도심 속 녹지공간 조성 사업 ‘숨;편한 포레스트’를 진행 중이다.

2022년까지 서울 도심 내 친환경 숲을 6호까지 조성한 데 이어 지난해는 미세먼지에 취약한 아동들을 위한 쉼터와 환경교육 장소를 제공하기 위해 서울시 초등학교 3개소에 학교숲을 조성했다. 현재까지 7810㎡ 면적에 교목류(벚나무, 이팝나무 등)와 관목류(덜꿩나무, 영산홍 등)를 포함해 총 2만여 그루의 나무를 식재했다.

이동규 롯데홈쇼핑 마케팅부문장은 “서울시 도심 곳곳에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한 친환경 녹지공간 조성사업을 지속해서 이어온 결과 10번째 학교숲을 착공하게 됐다 “앞으로도 서울시 학교숲을 지속 조성하고 지역사회와 연계해 시민들 복지증진을 위한 친환경 활동도 꾸준히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