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명 배우, 마약 투약 의혹 내사...유흥업소 관계자 포함

2023-10-19 20:44
  • 글자크기 설정
[사진=게티이미지뱅크]

경찰이 한 유명 배우의 마약류 투약 의심 정황을 포착해 입건 전 조사(내사)에 나섰다.

19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인천경찰청 마약범죄수사계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배우 A씨 등 8명을 내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들은 올해 서울 강남 유흥업소와 주거지 등지에서 상습적으로 마약을 투여한 의혹을 받고 있다. 이들 중에는 연예인 지망생, 유흥업소 관계자 등 A씨 지인들이 포함됐다. 또 마약 전과가 있는 이들도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유흥업소에서의 마약 유통 등을 수사하다 A씨 관련 첩보를 입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연합뉴스에 "일부 입건된 사람이 있으나 아직 수사가 진행 중인 사안이어서 구체적인 수는 말할 수 없다"고 말했다.

한편 A씨는 국내 드라마와 영화에 주연급으로 출연하며 최근까지도 활발하게 활동한 유명 배우로 전해졌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