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면세점, 명동에 'LDF 하우스' 오픈…김주남 대표 "트레블 리테일 트렌드 선도"

2023-10-19 09:48
  • 글자크기 설정

3층 단독 건물에 쇼핑·관광 결합한 쇼룸

롯데면세점이 서울 중구 명동에 국내 최초 면세점 쇼룸 ‘LDF HOUSE(엘디에프 하우스)’를 19일 오픈한다. 사진은 LDF 하우스에서 열기구 형태의 리프트를 탑승한 외국인 관광객 모습. [사진=롯데면세점]
롯데면세점이 즐길거리가 풍성한 ‘LDF 하우스’ 그랜드를 오픈한다.
 
롯데면세점은 일주일 간의 테스트 기간을 거쳐 19일 오후 서울 중구 명동에서 오픈식을 진행한다.
 
오픈식에는 김주남 롯데면세점 대표이사를 비롯해 김용익 서울세관 통관국장, 강태은 명동상인협의회장, 김용명 명동관광특구협의회 상임이사, 김태홍 롯데호텔 대표이사가 참석하며 롯데면세점 모델인 NCT DREAM도 참석해 리본 커팅식과 내부 투어를 함께한다.
 
LDF 하우스는 명동 메인 거리에 위치한 90평 규모의 3층 단독 건물에 쇼핑, 관광, 고객경험 3가지 요소를 중심으로 콘텐츠를 구성했다. 지역 상인들과의 상생도 도모한다. 
 
외관은 롯데면세점을 상징하는 레드 컬러와 열기구 디자인을 활용해 롯데면세점의 브랜드아이덴티티를 반영했다. 명동거리의 색다른 즐길거리가 되도록 아나몰픽 기법으로 외벽에 다양한 미디어아트와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LDF 하우스 내부는 실내 3개 층과 루프탑으로 이뤄졌다. 1층은 팝업스토어와 스타포토부스로, 2~3층은 롯데면세점 전문 상품기획자(MD)가 추천하는 상품을 전시한다. 디지털 사이니지를 활용한 스마트스토어 형태로 베스트 상품과 단독 상품을 비롯해 화장품, 주얼리 등 카테고리별 아이템은 물론 할인 혜택과 이벤트를 만나볼 수 있다.
 
루프탑에는 고객들이 실제로 탑승 가능한 열기구 모양의 리프트와 서울 야경을 담은 LED 화면을 설치했다. ‘Myeong dong(명동)’이 레터링된 열기구는 야간에 관광객들에게 화려한 볼거리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주남 롯데면세점 대표이사는 “LDF 하우스는 롯데면세점이 처음으로 선보이는 면세점 쇼룸으로, 트레블 리테일 트렌드의 바로미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롯데면세점은 한국 관광 활성화와 면세업계의 재도약을 위해 지속적인 투자와 신사업을 발굴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