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2023년 제3회 추가경정예산 편성 시의회 제출

2023-08-28 15:35
  • 글자크기 설정
최대호 안양시장[사진=안양시]
경기 안양시가 28일 2023년 제3회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이날 시에 따르면, 이번 추경안은 제2회 추경예산(1조8182억원)보다 869억원(4.8%) 증가한 1조9051억원 규모다.

회계별로는 일반회계가 기정액 대비 약 470억원(3.1%) 증가한 1조5526억원, 특별회계는 약 399억원(12.8%) 증가한 3525억원이 편성됐다.

시는 대내외 경제환경의 불확실성과 부동산 공시지가 인하·거래 감소 등에 따라, 지방세 수입 감소가 예측되는 상황 속 건전재정 운영을 위해 불용예상과 집행완료 사업 잔액을 감액하는 등 세출 구조조정을 통해 재원을 확보하는 데 힘썼다.

주요 편성내역은 △월곶~판교 복선전철 건설사업(189억원) △자율주행 시범사업(27억원) △장애인체육센터·장애인복합문화관 건립(12억원) △안양1번가 청년공간 조성(2억8000만원) 등이다.

또 취약계층 및 사회적약자 보호를 위해 △부모급여 지원(21억원) △영유아 보육료 지원(15억원) △취약계층 냉방비 긴급지원(5억4000만원) 등이 포함됐다.

한편 최대호 시장은 “이번 추경예산안은 지방세 등 세수 감소가 예상되는 가운데 세출 구조조정를 통해 어렵게 재원을 마련해 꼭 필요한 사업예산만 편성한 만큼 시의회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