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욱 부산 동구의회 의장, '부산 엑스포' 망언한 민주당 책임져야

2023-08-21 15:35
  • 글자크기 설정

부산 동구의회 의원 5명, 공동 규탄

김한규 '엑스포 물건너갔다" 발언, 부산 시민 열망 짓밟은 것

이상욱 부산동구의회 의장은 국민의힘 소속 의원들과 함께민주당 원내대변인의 ‘부산 엑스포’ 망언과 관련해 21일 규탄 성명서를 발표했다. [사진=부산 동구의회]
국민의힘 부산 동구의원(5명)은 민주당 원내대변인의 ‘부산 엑스포’ 망언과 관련해 21일 규탄 성명서를 발표했다.

민주당 김한규 원내대변인은 지난 9일 라디오 인터뷰에서 ‘부산 엑스포는 사실상 물 건너갔다고 본다’고 발언해 물의를 빚은 바 있다.

이에 국민의힘 부산 동구의회 의원들은 “동구발전, 부산발전, 국가발전에 방해를 넘어서 동구민, 부산시민, 국민의 희망을 짓밟는 발언”이라며, 부산 시민들의 ‘부산 엑스포’ 유치 열망에 찬물을 끼얹었다고 유감을 표시했다.

국민의힘 소속 부산 동구의회 이상욱 의장은 “민주당 김한규 대변인의 발언은 이러한 노력과 희망을 부정하고 모욕하는 내용을 포함하고 있어 부산 시민들과 동구민의 원성을 사고 있다”라고 말했다. 

특히 국민의힘 부산 동구의원 일동은 “우리 국민의힘은 민주당의 사죄와 원내대변인의 해임 등 책임감 있는 조치를 요구했지만, 사죄는커녕 ‘지역주의 부활이냐’는 막말을 쏟아내고 있다”라며, “책임감 있는 사죄와 답변을 하지 않는다면 부산을 떠나야 할 것”이라고 강력히 경고했다.

한편 부산광역시 동구의회는 9대 의회 출범 이후 꾸준한 노력으로 ‘부산 엑스포’ 유치를 위해 다양한 활동을 벌여왔다. 특히 2022년 7월에는 결의안 채택, 2022년 9월에는 조례안 제정 및 특별위원회 구성, 국내외 홍보 등 의회 차원의 홍보 활동을 지속해왔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