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도, 잼버리 배수로 시설 훼손 '사실 아냐'

2023-08-21 12:01
  • 글자크기 설정

6월말 침수 이후 모두 보수·완료…이후에도 지속적인 배수대책 수행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 현장 전경[사진=김한호 기자]
전북도는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개최를 한 달 정도 앞두고 관리미흡 등으로 배수로 시설을 훼손했고, 제대로 된 후속조치가 이뤄지지 않아 야영지 침수로 이어졌다는 한 방송사의 보도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해명했다.

21일 도는 해명자료를 통해 지난 6월 26일 시작된 장마로 지속적인 폭우가 내려 잼버리 부지가 침수되고 많은 양의 토사가 유출됨에 따라 비포장 도로 및 비탈면 유실, 외곽배수로 및 내부배수로에서의 토사 퇴적 등의 문제점이 발생됐다고 말했다.

이에 도는 같은 달 29일 행안부, 조직위, 농어촌공사가 참여한 대책회의에서 한국농어촌공사의 상부시설 설치 등에 따른 토사유실 및 간이펌프장 운영 관련 토사침식에 대한 조치요청에 대해 조치하기로 협의했다.

또한 한국농어촌공사 측에 기능저하 외곽배수로에 대한 추가보수를 요청하는 한편, 조직위원회에는 상부시설 설치 과정에서 훼손된 내부배수로 복구 등을 요청하는 등 관계기관에서 모두 조치하는 것으로 협의했다는 것이다.

특히 도에서는 한국농어촌공사와 보수위치 및 수량 등을 조사·협의한 후 7월 10일까지 토출부 보강, 배수호스 고정과 유실 및 퇴적수로 정비 등 모든 보수·완료했고, 7월 내내 계속된 폭우로 인해 배수로와 간이펌프장이 손상됨에 따라 상시점검을 통해 즉시 복구하는 등 지속적인 배수대책을 수행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도는 후속조치가 이루어지지 않아 야영지 침수로 이어졌다는 보도는 사실과 다르다고 주장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