잼버리 대원들 찾아간 장재훈 현대차 사장···K팝 콘서트 참가 지원도

2023-08-11 15:00
  • 글자크기 설정
장재훈 현대자동차 사장이 11일 마북연수원을 방문해 레이싱 게임을 즐기는 네덜란드 잼버리 대원들을 지켜보고 있다. [사진=현대차]
장재훈 현대자동차 사장이 인재개발원 마북캠퍼스에 방문해 네덜란드, 핀란드 잼버리 대원들과 직원들을 격려했다. 현대차그룹은 K팝 콘서트에 참가하는 잼버리 대원들을 위해 우의, 네임텍, 야광 응원봉 등 지원을 이어간다. 

현대자동차그룹은 그룹 인재개발원 마북캠퍼스, 기아 비전스퀘어, 기아 오산교육센터, 현대엔지니어링 블루몬테 등 4곳의 연수원에 머물고 있는 6개국 잼버리 대원들에 대한 지원을 이어가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현대차그룹은 인재개발원 마북캠퍼스에 머물고 있는 네덜란드, 핀란드 잼버리 대원들을 위해 현대차그룹의 로봇과 미래 모빌리티를 체험하는 프로그램도 마련했다. 대원들은 연구원들의 시연으로 보스턴 다이내믹스의 4족 보행 로봇 '스팟', 다목적 모바일 플랫폼 '모베드'의 다양한 동작을 지켜보고 미래 항공 모빌리티 비행을 가상현실 기기로 체험했다. 일부 대원들은 태권도 품새와 송판 격파, 제기차기, 윷놀이, 팽이치기, 공기 등 한국의 전통놀이와 운동을 즐기기도 했다. 

장 사장은 인재개발원에 방문해 잼버리 대원들이 참여하는 프로그램을 둘러봤다. 숙소, 식사, 의료 등에서 불편이 없는지도 살폈다. 장 사장은 직원들을 격려하면서 "세계 각국의 잼버리 대원들이 한국에서의 일정을 안전하고 건강하게 마치고 돌아갈 수 있도록 끝까지 지원과 배려를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현대차그룹은 이날 상암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K팝 콘서트'에 참가하는 잼버리 대원들을 위한 지원도 이어간다. 현대차그룹은 대원들이 K팝 콘서트를 즐길 수 있도록 별도 제작한 별모양의 야광 응원봉과 간식 세트, 우의 등을 제공했다. 

행사 전후 대원들의 안전 확보 등을 위해 네임텍도 마련했다. 네임텍에는 각 대원의 이름 외에도 이동한 차량번호, 인솔자 및 숙소의 연락처가 영문과 국문으로 기재돼 있다. 야광 응원봉에는 식별이 가능하도록 그룹 로고를 부착했다. 
 
네덜란드 잼버리 대원들이 현대차그룹이 제공한 야광 응원봉과 다양한 간식을 들고 즐거워하고 있다. [사진=현대차]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