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 리틀야구단, 2023 U-12 전국유소년야구대회 '우승'

2023-08-11 10:12
  • 글자크기 설정

지난해 못지않은 상승세 이어가… 올해 두번 째 전국대회 우승

2023 U-12 전국유소년야구대회 우승한 경산시 리틀야구단이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경산시]

경북 경산시(시장 조현일)의 청소년들이 각종 대회에서 발군의 실력으로 뛰어난 성적을 거둬 경산시의 위상을 높이고 있다.

경산시 리틀야구단(단장 경산시장)은 지난 5일부터 10일까지 울진군 죽변마린피아야구장에서 열린 '2023 U-12 전국유소년야구대회'에서 뛰어난 조직력을 앞세워 우승컵을 안으며, 전국 리틀야구 최강팀임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고 11일 경산시가 밝혔다.
 
전국의 16개팀 400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한 이번 대회에서 경산시 리틀야구단은 8강전에서 부산 북구 리틀야구단을 상대로 6:2로 승리, 준결승전에서는 청주 서원구 리틀야구단을 1:0으로 이기고 결승전에 진출했으며, 제6호 태풍 ‘카눈’의 영향으로 결승전 경기가 우천취소되면서 대회 규정에 따라 대전 서구 리틀야구단과 함께 공동우승을 차지하게 됐다.
 
지난 22일, 제1회 경산시장기 전국리틀야구대회 우승에 이어 또다시 올해 두번째 전국단위대회 우승으로 경산시 리틀야구단은 지난해 못지 않은 상승세를 이어갈 것으로 기대된다.
 
경산시 리틀야구단은 지역의 야구 꿈나무 육성을 위해 2009년 창단 후 꾸준히 성장해 작년 여섯차례 우승으로 최고의 한 해를 보냈으며, 서상우 감독의 지도 아래 리틀 40명, 주니어 25명의 선수로 구성, 야구를 통한 어린이들의 기초체력 증진과 질서의식 함양 및 지역 내 우수선수 양성에 목표를 두고 있다.
 
조현일 경산시장은 “올해 경산시 리틀야구단 기세가 정말 놀랍다. 궂은 날씨에도 최선을 다해 경기에 임해준 선수와 뒤에서 응원해주신 학부모님들 수고많으셨다. 전국이 태풍의 영향권인데 즐거운 마음으로 안전하게 경산으로 복귀하기를 바란다” 며 축하의 인사를 전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