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남주 고정희 김준태 황지우... 해남 출신 시인들 세계 조명한다

2023-08-07 14:31
  • 글자크기 설정

12일 해남문화예술회관에서 국내 저명한 평론가 총 출동

 
현대 시인 전국학술심포지엄 포스터 [사진=해남군]



전남 해남 출신 현대 시인들을 평가하는 전국 학술대회가 해남에서 열린다.
 
오는 12일 오후 2시 해남문화예술회관 다목적실이다.
 
이날 학술대회에서는 해남 출신 시인인 심호 이동주, 남우 박성룡, 김남주, 고정희, 윤금초, 김준태, 황지우 시인을 주제로 해남의 문학적 정체성과 흐름을 총체적으로 고찰한다.
 
국내 비평계에서 주목받고 있는 평론가 이성혁, 최진석, 김효은, 남승원, 정재훈, 김남규, 김지녀, 장은영씨가 한 자리에 모여 이들 시인의 삶과 문학세계를 깊숙이 조명한다.
 
1부에서는 이성혁 평론가가 '해남 출신 시인들의 고향의식’에 관해 발표하고 최진석은 ‘투사를 위한 시학: 김남주 혹은 시와 정치의 관계’를, 김효은은 ‘박성룡 초기시의 시적 언어 연구’에 관해 발표한다.
 
남승원은 ‘이동주 시의 미학적 근원 연구’를 발표하고 정재훈은 ‘황지우 시를 다시 읽어야 하는 이유’, 김남규는 ‘윤금초의 시조시학과 현대시조의 존재론’을 소개한다.
 
김지녀는 ‘김준태 시의 역사적 상상력과 장소 의미’를, 장은영은 ‘고정희론 : 외경으로서 어머니 하느님과 사랑의 실현’을 발표한다.
 
해남군 한 관계자는“한국문학사에 빛나는 업적을 남긴 해남 현대 시인들의 삶과 문학세계를 연구하는 의미 있는 학술 심포지엄이다. 시문학의 고장인 해남이 지닌 가치와 그 정체성을 학술적으로 조명하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