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대포통장 3년 새 76% 감축"…경찰청과 보이스피싱 근절 앞장

2023-08-07 11:22
  • 글자크기 설정

보이스피싱 근절 정책 확대 시행

[사진= KB국민은행]

KB국민은행이 보이스피싱에 악용되는 대포통장 규모를 지난 3년 간 70% 이상 감축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은행은 하반기에도 경찰청과 함께 보이스피싱 근절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국민은행에 따르면 지난해 기준 자체 대포통장 건수는 총 2420건으로 3년 전인 2019년(1만315건)과 비교해 76.5% 급감한 것으로 집계됐다. 대포통장 발생 비중 역시 17.7%에서 8%로 크게 줄었다. 국민은행 측은 "이는 주요 은행 가운데서도 가장 낮은 대포통장 발생률"이라며 "악성 앱 탐지 기능 강화 등 보이스피싱 예방시스템 구축과 금융거래목적확인 등 예방제도를 강화한 결과"라고 설명했다. 
국민은행은 이러한 노력에 더해 올 하반기에도 경찰청과 정보 취약계층 대상 보이스피싱 근절사업을 확대해 나가는 등 보이스피싱 관련 상생금융 정책 확대에 집중할 예정이다. 특히 국민들이 최신 보이스피싱 사례를 쉽게 익히도록 이날부터 서울지하철 주요 6개 노선에 관련 홍보에 나선 것을 시작으로 향후 전국 지하철로 홍보 확대를 추진할 예정이다.

아울러 국민은행은 경찰청 주관 '보이스피싱 특별자수·신고기간'에도 적극 참여한다. 오는 10월 11일까지 진행되는 신고기간 동안 영업점 내 관련 포스터, 고객 안내장을 배치한다. 이에 더해 영업점 내 대(대) 고객 보이스피싱 예방 안내방송 빈도 수를 늘릴 계획이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보이스피싱 피해가 점차 줄어들고 있지만, 60대 이상 고령과 20대 청년 계층의 피해 비율은 늘어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대내외 협력과 대고객 홍보·교육을 강화해 보이스피싱을 방지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이미 참여하셨습니다.

닫기

이미 신고 접수한 게시물입니다.

닫기
신고사유
0 / 100
닫기

신고접수가 완료되었습니다. 담당자가 확인후 신속히 처리하도록 하겠습니다.

닫기

차단해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사용자 차단 시 현재 사용자의 게시물을 보실 수 없습니다.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